권익위, 김건희 여사 명품 가방 의혹 종결

2024-06-11 09:01:33


[서울신문]윤석열 대통령의 배우자 김건희 여사의 명품 가방 수수 의혹을 조사한 국민권익위원회가 청탁금지법에 공직자 배우자에 대한 제재 규정이 없다는 이유로 사건을 종결 처리했다.

정승윤 권익위 부위원장은 10일 정부세종청사 브리핑에서 “청탁금지법상 공직자 배우자에 대한 제재 규정이 없기 때문에 종결 결정했다”고 밝혔다. 정 부위원장은 “대통령과 이 사건 제공자에 대해서는 직무 관련성 여부, 대통령 기록물인지에 대해 논의한 결과 종결 결정했다”면서 “이는 청탁금지법 시행령 14조에 따른 종결 사유에 해당한다”고 설명했다.

청탁금지법 시행령 14조는 ‘새로운 증거가 없는 경우’, ‘조사 등이 필요하지 않다고 인정돼 종결하는 것이 합리적이라고 인정되는 경우’ 등에 해당할 때 종결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다.


앞서 참여연대는 지난해 12월 김 여사의 명품 가방 수수 의혹과 관련해 윤 대통령과 김 여사, 명품 가방을 건넨 최재영 목사를 청탁금지법 위반 혐의로 권익위에 신고했다. 당시 참여연대는 “김 여사에게는 청탁금지법 위반 혐의가 있고, 윤 대통령도 김 여사가 금품을 받은 사실을 신고하지 않아 청탁금지법과 공무원 행동강령 위반 혐의가 있다”고 주장했다.

조사에 착수한 권익위는 지난 3월 사건 처리 기간을 한 차례 연장했다가 이날에야 결과를 발표했다. 당시 권익위가 4월 총선을 의식해 사건 처리를 의도적으로 지연하고 있다는 의혹이 제기되기도 했다.

한편 검찰은 권익위 결정과 별개로 이 사건에 대해 전담 수사팀을 꾸려 수사하고 있다. 서울중앙지검 측은 “권익위 결정에 대한 입장을 말씀드리기는 어렵다”면서 “검찰은 절차에 따라 필요한 수사를 계속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현정 기자

[서울신문 다른기사 보러가기]

☞ 이상민 “내가 친동생이 있다고?” 충격…이름은 ‘이상호’
☞ 91세 억만장자의 두 얼굴 ‘충격’…‘40여년간 성폭행’ 혐의
☞ “다시 살아나버린 날”…유재환, 5일 전 작성한 유서 공개
☞ “연예인보다 예뻤다”는 살인마…친엄마 눈까지 찔렀다 [사건파일]
☞ “고심 끝 몇십억 넣었는데”…김종국, 충격 사기 피해 금액
☞ 김병만 “아버지는 돼지 잡는 백정…내장 떼서 먹었다”
☞ “이정재, 부당한 시도 중단하라”…‘재벌집’ 제작사 입장문 발표
☞ 파주 남녀 4명 사망사건…남성 둘의 ‘강도살인’ 결론
☞ 10년만에 공개…박지성♥김민지가 ‘오작교’ 배성재에게 준 선물
☞ “너무 흥이 돋아서”…가수 비비, 대학 축제 비속어 사용 사과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Your Image

종토넷 채팅

뉴스 - 전체글

이재명 "대북 송금 희대의 조작 사건…언론, 검찰 애완견처럼 왜곡·조작"  126

12시간 전

[단독] 석유공사 사장 "이게 왜 문제냐…개발 시도 안하면 바보"  154

18시간 전

아동병원 "휴진 불참" 선언에···의협회장 공개 비난 "폐렴끼 병 만든 사람들"  125

19시간 전

"몸 안좋아 보신탕 해먹으려"…키우던 개 도살한 60대  129

19시간 전

"장사 망하게 해주겠다"…구청 직원이 바닥에 술 버리고 적반하장 [영상]  144

22시간 전

전남친 찾아와 때리고 성폭행…영상도 있는데 불구속  130

22시간 전

"저 사람 국회의원 아냐?"…이준석, 지하철에서 잠든 모습 목격담 화제  52

23시간 전

[팩트체크]"매우 희박"…최대 140억 배럴 석유·가스 매장 가능성 접한 전문가 7인  96

23시간 전

[단독] 빅5 간호사 "휴진하려면 교수가 직접 진료일정 바꿔라"  61

23시간 전

김건희 여사에 인형 아가씨라는 카자흐 언론…"비결은 성형" 묘한 논조  122

23시간 전

"진정한 국회의원을 본다"…지하철서 잠든 이준석 사진 화제  159

1일 전

인천공항 한복판서 테니스를?…커플 행동에 시끌  124

1일 전

[단독] 명품백 종결 권익위 내 친윤들이 주도…"뇌물이란 말 쓰지 말라"  111

1일 전

[사반 제보] 지하철 3호선에 여장남자 등장…여성 승객 삥 뜯었다  128

1일 전

이재명 주4회 재판할 수도…금고형 이상 땐 대선 못 나온다  97

1일 전

"2억 들여 성형했는데 입 비뚤어지고 눈 찌그러져"  34

1일 전

노줌마존 헬스장 사장 "탈의실서 대변까지 본 고객…어쩔 수 없었다"  52

1일 전

회견 나선 환자들…세브란스 무기한 휴진  56

1일 전

세브란스 27일부터 무기한 휴진…18일 휴진엔 빅5 다 동참  143

1일 전

"의사가 이럴수 있나"…빅5 병원, 사상초유 무기한 휴진  145

1일 전
Your Image

종토넷 만남의 광장

© Copyright 종토넷 jongto.net
Banner Complain